Editor’s cut

레전드 B컷 화보
수지・찬열・박형식・박보영

쎄씨의 스물세 번째 생일을 기념해 지난 일 년간 쎄씨와 함께한 스타 23명의 화보 컷 중 지면에 싣지 못한 B컷을 공개합니다.

  • <b>PHOTOGRAPHER</b> 안주영 <b>EDITOR</b> 최성민, 고현경 PHOTOGRAPHER 안주영 EDITOR 최성민, 고현경

I Just Opened! 수지
마음의 준비를 단단히 하고 마주해도 그녀의 미모에 또 한 번 놀랐다. 데뷔 때부터 꽤 많은 촬영을 함께 했음에도, 쉬이 익숙해지지 않는 그녀의 아름다움. 특히 촬영 당일, 눈썹도 그리지 않은 완전한 맨 얼굴인데도 그녀의 아름다움은 조금도 모자람이 없었다. 그렇다 보니 A 컷 이외에 지면에 실리지 못한 컷이 수도 없이 많다. 그중 고르고 고른 컷을 공개한다. 

  • <b>PHOTOGRAPHER</b> 목정욱 <b>EDITOR</b> 최성민, 고현경 PHOTOGRAPHER 목정욱 EDITOR 최성민, 고현경

멋지다고 말해 엑소 찬열
상상하던 모습보다 훨씬 멋지고, 고운 마음을 지닌 엑소 찬열은 쎄씨가 가장 사랑하는 스타 중 한 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애정이 각별한 스타다. 그런 그가 촬영 바로 다음 날 진행된 <골든 디스크 어워즈> 시상식에서 수상 소감을 통해 쎄씨의 오랜 짝사랑에 응답했다. 그 덕에 각종 포털 사이트를 장식함은 물론, 쎄씨 2월호는 엄청난 판매 기록을 남겼다. B 컷이 이 정도이니까.(웃음)

  • <b>PHOTOGRAPHER</b> 안연후 <b>EDITOR</b> 최성민, 이마루 PHOTOGRAPHER 안연후 EDITOR 최성민, 이마루

박형식: 더비기닝 박형식
마감을 목전에 두고 아슬아슬하게 만나게 될 만큼 쉴 새 없이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던 배우 박형식. 에디터가 하루하루 마음을 졸인 시간이 아깝지 않을 만큼 그가 가진 멋짐과 달콤한 기운은 금세 스튜디오에 전파되었고, 그 덕에 마감 내내 행복했다. 쎄씨와의 촬영 이후 더욱 승승장구하게 된 박형식. 아직도 보여줄 게 많은 배우라고 감히 자신 있게 말해본다. 

  • <b>PHOTOGRAPHER</b> 최용빈 <b>EDITOR</b> 최성민, 고현경 PHOTOGRAPHER 최용빈 EDITOR 최성민, 고현경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박보영
‘힘쎈여자 도봉순’ 방송 직전 12월호 커버 걸로 만나게 된 배우 박보영. 힘이 세기는커녕, 포켓에 넣어 다니고 싶을 만큼 작고 귀여워 마치 요정을 마주하고 있는 듯한 착각까지 들 정도였다. 그녀 앞에서는 목소리를 낮춰 조용하게 말하게 되고, 살금살금 조심스럽게 걸어 다니는 기이한 행동을 하기도 했다. 요정 같은 그녀가 금세라도 날아가버릴 것 같아서. 

CREDIT

  • 에디터최성민,고현경,이마루
  • 사진쎄씨
  • 디자인구예솔

본 기사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 편집하여 올릴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