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On Air

내 눈엔
너만 보여

지금 가장 예뻐 보이고 싶다면, 놓쳐선 안 될 스타들의 스프링 뷰티 팁

한효주

  •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트위스트 펌에 도전하고 싶다면, 한효주의 스타일링을 참고할 것. 트위스트 펌을 가지런히 땋아 브레이드 헤어로 연출하면 부담스럽지 않은 데일리 헤어가 가능하다. 포인트는 앞머리. 눈썹 길이에 맞춰 자른 시스루 뱅에 자잘한 컬을 넣어 컬링과 볼륨감을 살리면 부스스한 트위스트 펌 특유의 분위기를 살릴 수 있다. 레트로풍 앞머리로 사랑스러운 매력은 두 배!

선미

  •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선미처럼 버건디 컬러를 화사하게 연출하고 싶다면 주목. 아이 메이크업을 할 때, 펄감이
있는 밝은 브라운 섀도를 선택해 눈두덩에 음영감을 넣고, 애교 살엔 베이지 컬러 섀도로 밝혀주면 눈의 깊이감을 살리면서 화사한 음영 메이크업이 완성된다. 버건디 립을 무거운 느낌보단 밝고 내추럴한 컬러로 돋보이게 만드는 비결이다.

박보영

  • at ‘힘쎈 여자 도봉순’ 제작 발표회 at ‘힘쎈 여자 도봉순’ 제작 발표회

깨끗한 피부와 핑크 립, 강아지를 닮은 동글동글한 눈매는 박보영의 시그너처 스타일. 특히 강아지 눈매는 사랑스러운 박보영 메이크업의 핵심. 밝은 피치 컬러 섀도로 베이스를 깔아준 뒤, 피부보다 한 톤 어두운 섀도를 속눈썹 바로 위 1cm 두께로 음영을 넣는다. 박보영처럼 반달 눈매라면 아이라인은 점막만 채우고, 눈꼬리가 올라간 스타일이라면 눈꼬리를 살짝 아래로 내려 그릴 것. 

소희

  •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at <싱글라이더> VIP 시사회

시크한 눈매에 러블리함을 더한 소희의 메이크업. 라이너 대신 아이섀도를 레이어링해 눈매를 살렸다. 골드 베이지 컬러를 베이스로 바른 뒤, 미세한 펄의 딥 핑크와 퍼플 컬러 섀도를 섞어 눈 모양 따라 아치형으로 그리는 것이 핵심. 섀도 브러시를 이용해 눈꼬리를 날렵하게 빼내 눈이 답답해 보이지 않는다. 홑꺼풀도 라이너 없이 아이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는 좋은 팁.

블랙핑크 제니
  • 블랙핑크 제니 <br>

과도한 펄을 사용하는 것은 금물. 굵은 펄 입자가 자칫 눈을 부어 보이게 만들기 때문에 펄이 없는 음영 섀도로 눈매를 정리한 뒤, 동공 윗부분과 언더라인의 애교 살 부분에만 미세한 펄 하이라이트를 넣어준다. 여기에 블랙 라이너로 눈꼬리만 살짝 빼주면, 빛 반사 효과로 은은하면서도 조명 따라 반짝이는 제니표 아이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CREDIT

  • Editor 전아영
  • Photographer 박가영, 권소영

본 기사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 편집하여 올릴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